미투데이 대 트위터

Posted at 2009.09.12 20:12 // in 인터넷오늘은 // by 김윤수


  • 미투데이와 트위터의 차이점: 미투데이는 초기부터 API를 써서 3rd party 응용을 위한 환경을 조성하긴 했지만 twitter 만큼은 open 하지 못했다. 왜냐면 traffic을 외부로 잘 넘겨주지 않는 내부완결형 구조 특성이 있다.(2tw 미투데이 트위터 차이점)2009-09-13 11:12:35
  • 트위터는 140자 제한마저 외부 서비스를 활성화하는데 사용하고 있으나 미투데이는 링크를 표현하기 위한 별도의 방법을 정의했다. 이 때문에 미투데이가 풍부한 내용을 담을 수 있다는 장점이 있지만 에코시스템 창출에는 트위터가 나은 것 같다(2tw 미투데이 트위터 차이점)2009-09-13 11:15:58
  • 물론 미투데이가 훨씬 우리나라 사람들 스타일에 맞는 것 같긴 하다.(2tw 미투데이 트위터 차이점)2009-09-13 11:16:59
  • 그리고, 사진이랑 비디오를 flickr, youtube에 upload 하긴 하지만 in place로 보여주는 점 등이 그 예이다. 3rd party service가 활성화되기 위한 필요 조건이 traffic 분산이 아닐까 생각해 본다.(2tw 미투데이 트위터 차이점)2009-09-13 11:23:23
  • 미투데이는 이제 인기를 끌기 시작했고, 트위터는 이미 사용자가 폭발한 상태이니 지금 시점에서 직접 비교하긴 힘들지만 나중에 어떻게 될까 상당히 궁금해지는 대목이다.(2tw 미투데이 트위터 차이점)2009-09-13 11:30:06
  • 미투데이가 훌륭한 점 중에 하나는 태그가 따로 있다는 것이다. 짧은 글들이라도 모이면 상당히 중요한 정보가 될 수 있는 것인데, 태그가 그 역할을 충실히 해주고 있다.(2tw 미투데이 트위터 차이점)2009-09-13 11:32:24
  • 트위터도 해쉬태그가 있지만 해쉬태그는 영어밖에 안된다는 문제가 있고, 해쉬태그 여러개 주면 글 쓸 공간이 금방 부족해져 버린다. 다른 사람 글에 대해 핑백으로 링크를 달 수 있는 것도 좋은 점 중의 하나이다.(2tw 미투데이 트위터 차이점)2009-09-13 11:35:02
  • 트위터에서는 다른 사람 글도 보이고 자기 생각도 보이고 싶더라도 공간이 부족해서 그렇게 하질 못한다. 결국 원문을 편집하거나 자기 생각은 거의 없이 그냥 RT를 하게 되는 경우가 종종 있다.(2tw 미투데이 트위터 차이점)2009-09-13 11:36:43
  • 다분히 유명인 위주로 다른 사람들은 그저 정보를 확산시키는 매개체로 작용할 가능성이 충분히 있다는 얘기다. 각 개개인의 개성은 몰살되고, 마케팅을 위한 채널 정도로만 악용될 가능성이 충분히 있다.(2tw 미투데이 트위터 차이점)2009-09-13 11:38:16
  • 트위터에서는 친구라는 개념이 없고 팔로워라는 개념이 있는데, 팔로워는 미투데이의 구독개념과 비슷하다고 볼 수 있다. 친구만큼 깊은 관계를 맺고 싶진 않지만, 그 사람이 생성하는 정보에 대해서는 관심이 있다라는 정도라고 할 수 있다.(2tw 미투데이 트위터 차이점)2009-09-13 11:44:24
  • 물론 때에 따라서는 팔로워가 친구만큼 가까운 관계인 경우도 있지만, 아주 실리적으로 관계를 맺는 약한 관계라고 할 수 있다. 미투데이 친구는 상호간에 관계를 맺지만, 트위터는 한쪽에서 일방적으로 팔로우하면 된다.(2tw 미투데이 트위터 차이점)2009-09-13 11:46:40
  • 그래서 그런지 트위터 내에서는 하루에도 수많은 사람들이 팔로우를 했다가 얼마있다가 언팔로우를 했다가 하는 일이 비일비재하다. 그렇게 별 이유없이 팔로우는 하는 사람들은 대부분 자기를 팔로우하기를 바라는 마음에서 팔로우를 한다.(2tw 미투데이 트위터 차이점)2009-09-13 11:48:04
  • 트위터 내에서는 팔로워의 수가 기본적인 영향력의 지수가 될 수 있고, 영향력이 높다는 얘기는 마케팅 효과가 크다는 얘기가 될 수 있다. 그래서 트위터 내에서는 매일 매일 자신의 팔로워 수를 높이려는 사람들이 무차별적으로 팔로우를 한다.(2tw 미투데이 트위터 차이점)2009-09-13 11:50:07
  • 물론 기존에 이미 유명했던 사람들은 굳이 팔로우를 하지 않지만 유명하지 않았던 사람들이 자신의 영향력을 높이기 위해 그렇게 하고 있다는 것이다. 그렇게 되면 아마도 기업 마케팅 부서에서 연락을 해 올 가능성이 높을 것이기 때문이다.(2tw 미투데이 트위터 차이점)2009-09-13 11:52:39
  • 이런 무차별적이고 실용적인 관계가 과연 요즘과 같은 주목경제에서 효과를 발휘할 수 있을지는 의문이다. 정보의 홍수 속에서 차라리 기존보다 가까운 지인들의 영향력이 커질 수 있는데, 약한 관계를 바탕으로 한 마케팅이 효과를 볼 수 있을지 의문이다.(2tw 미투데이 트위터 차이점)2009-09-13 11:54:46

이 글은 김윤수님의 2009년 9월 13일의 미투데이 내용입니다.

신고
  1. 뚱상인

    2009.09.13 19:28 신고 [수정/삭제] [답글]

    마이크로블로그를 시작하는 이들에게 가장 큰 고민이 바로 '트위터'냐 '미투데이'냐의 문제입니다. 저 역시 마찬가지구요.
    정보 감사합니다.

댓글을 남겨주세요.

티스토리 툴바